전체검색

사이트 내 전체검색

커뮤니티

보도자료

[일간투데이] 원인모를 만성소화불량 담적 의심, 관련 치료 필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20회 작성일 19-09-17 17:46

본문

소화불량 지속과 같은 난치성 위장질환은 치료가 매우 어려운 편이다. 소화제 복용도 별다른 효과가 없을 때가 많고, 내시경 검사를 받아도 명쾌한 소화불량 원인 진단이 어려울 때가 많다. 그렇다고 해서 재발이 자주 되는 증상을 방치할 수는 없는 일. 이럴 땐 어떻게 해야 할까. 

이러한 소화불량 지속 증상은 평소 잘못된 식습관을 가지고 있었던 이들에게 흔하다. 과식, 폭식 등이 대표적. 또 술이나 매운 음식 등의 자극적인 음식을 즐겼다면 그 확률은 더 높아진다. 여기에 스트레스까지 쌓여있다면 소화불량은 일상적으로 나타나고 있었을 가능성이 크다.
 
위맑음한의원 김영근 원장은 “한방에서는 소화불량의 원인을 노폐물이 부패하면서 썩은 독소가 위장 외벽에 쌓이는 ‘담적’ 증상에 의한 가능성으로 보고있다. 독소는 뱃속을 불편하게 하는 난치성위장질환의 중요한 원인으로 한의학적 진단을 통해 파악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즉 잘못된 식습관과 스트레스에 의해 발생된 담적 증상은 구체적인 상담과 함께 맥진, 복진 등의 한의학적 진단과정을 통해 파악될 수 있다. 담적 환자는 위와 장 외벽이 붓고 단단히 굳어져 있기 때문에 복진 시 누르면 통증을 호소한다. 이때 담적을 제거하고 위장의 기능을 정상화하는 한방 소화불량치료가 이뤄져야 한다. 한약, 뜸, 침치료 등의 한방치료는 담적제거 및 위장기능 정상화와 주변 장기까지 회복시키는 데 주력한다.”고 전했다.

다만 한방치료는 환자별 체질과 증상에 따른 정확한 처방과 치료가 가능해야 위염 등 위장질환의 원인이 되는 담적 및 담음을 제거할 수 있다. 의료진과의 충분한 상담과 정확한 진단과정이 중요한 이유다. 

김 원장은 “담적을 제거하고 소화기관의 기능을 회복하며, 환자의 자생력을 증대시키는 치료는 단순히 소화불량 지속을 해결할 뿐 아니라 전신 건강관리에도 큰 도움이 된다. 올바른 생활습관 유지 또한 중요하다. 가벼워 보이지만 일상에 큰 해가 되는 난치성 소화불량 치료에 만전을 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